법틀, 국내 최초 클라우드 기반 법무관리시스템 ‘법틀 엔터프라이즈’ 출시
상태바
법틀, 국내 최초 클라우드 기반 법무관리시스템 ‘법틀 엔터프라이즈’ 출시
  • 이효상 기자
  • 승인 2020.01.30 0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법무에 특화된 맞춤형 솔루션으로 기업법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이끈다
법틀 주요기능
법틀 주요기능

[코리아리크루트]법무테크 전문기업 법틀(buptle, 대표 진성열)이 29일 클라우드 기반 법무관리시스템인 ‘법틀 엔터프라이즈’를 출시했다.

법틀 엔터프라이즈는 클라우드 상에 자사만의 법무관리시스템을 생성하여 손쉽게 법무업무를 설계할 수 있게 할 뿐 아니라 효과적이고 체계적으로 관리할 수 있도록 한다. 또한 계약관리, 법률자문, 법무게시판, 소송관리, 공문발송 등 기업 법무팀에서 맡고 있는 모든 업무들을 한 곳에서 처리할 수 있는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한다.

법틀 엔터프라이즈는 업무자동화서비스도 제공한다. 이를 통해 반복 업무를 줄여주고 다양한 리스크들을 사전 인지해 알려줌으로써 법무팀 인력들이 더 전략적인 업무에 집중할 수 있도록 한다. 그리고 법무관리서비스 및 법무자동화서비스 이용료도 합리적이라 법무관리 비용 절감에 도움을 준다.

법틀은 자체 개발하여 특허 받은 ‘워크플로우 기능’을 통해 계약, 법무 프로세스를 세부적으로 설계할 수 있으며 필요할 경우 법틀 전문 컨설턴트가 고객 법무 프로세스 설계를 돕는다. 또 법틀은 소프트웨어 서비스를 제공하는 공급업체로 고객사들의 만족을 최우선으로 연구개발에 매진하고 있으며, 지속적인 업데이트로 최적화된 법무관리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법틀 진성열 대표는 “이번에 출시한 법틀 엔터프라이즈에는 기존 법틀이 보유한 법무테크 기술력과 지난 2년간 대규모 고객사들에게 솔루션을 제공하며 쌓은 노하우가 모두 담겨있으며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시대의 경쟁력 있는 법무팀이라면 꼭 사용해야하는 특화된 법무 솔루션이 될 것이라 자신한다”고 말했다.

이번에 선보인 법틀 엔터프라이즈는 그간 대형 고객사를 거치며 확인한 다양한 니즈들을 개선하고 업무영역을 대폭 확대해 한단계 업그레이드한 법무관리 클라우드 솔루션이다.

법틀 엔터프라이즈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법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법틀 개요

법틀은 기업의 모든 법무업무를 설계하고 관리할 수 있는 세계최고의 툴을 만들고자 모여 2017년 창업한 국내에는 드문 B2B SaaS 서비스를 제공하는 리걸 스타트업(Legal Startup)이다.

2018년 국내 최초 SaaS 형식의 기업용 법무관리 솔루션을 출시한 법틀은 그 기능과 효과를 인정받아 국내 굴지의 대기업인 GS 홈쇼핑, 대교, 잇츠한불 등에 서비스를 제공하게 됐다.

매출액 1000억이상의 중견기업 이상, 상장을 앞둔 스타트업 등 법무팀 혹은 법무담당자가 있는 기업들을 고객으로 하는 법틀 법무관리솔루션은 지속적인 성장으로 국내 기업법무관리 시장의 판도를 바꾸고 있으며 명실공히 국내 No.1 제품으로의 입지를 공고히 하고 있다.

국내 시장에서의 성공을 발판으로 해외시장 개척을 준비 중에 있으며, 2021년 해외 진출을 목표로 투자 유치 및 해외영업을 준비하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9길 14 화성빌딩 2층
  • 법인명 : ㈜코리아리크루트
  • 대표전화 : 02-454-9100
  • 팩스 : 02-501-9109
  • 정보보호책임자 : 서성인
  • 사업자등록번호 : 206-86-92607
  • 직업정보제공사업 신고번호 : 2015-3220163-14-5-00018
  • 유료직업소개사업 : 2018-3100184-14-5-00004호
  • 제호 : NCS뉴스
  • 등록일 : 2019-09-20
  • 설립일 : 1981-02-10
  • 발행일 : 2019-09-20
  • 등록번호 : 서울, 아 52636
  • 발행·편집인 : 김덕원 대표이사
  • 대표메일 : kr201477@naver.com, ncs9100@hanmail.net
  • Copyright © 2020 NCS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cs9100@hanmail.net
  • NCS NEWS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의 보도를 받는 바 무단 복사나 배포를 금합니다.
ND소프트